책속에서 만나는 기적, 도서관에서 꿈꾸는 희망 - 수성구립 고산도서관 SUSEONG-GU GOSAN LIBRARY

자료검색

신착자료

  • 글씨크기확대
  • 글자크기기본
  • 글씨크기축소
  • 인쇄
좋은지 나쁜지 누가 아는가 관련 이미지입니다.

좋은지 나쁜지 누가 아는가

  • 저자류시화
  • 출판사더숲
  • 청구기호일 814.7 류59ㅈ
  • 자료위치종합자료실

책소개

만약 우리가 삶의 전체 그림을 볼 수 있다면, 지금의 막힌 길이 언젠가는 선물이 되어 돌아오리라는 걸 알게 될까? '신이 쉼표를 넣은 곳에 마침표를 찍지 말라'고 저자는 말한다. 우리 자신은 문제보다 더 큰 존재라고. 인생의 굴곡마저 웃음과 깨달음으로 승화시키는 통찰이 엿보인다. 흔히 수필을 붓 가는 대로 쓰는 글이라고 하지만, 어떤 붓은 쇠처럼 깊게 새기고 불처럼 마음의 불순물을 태워 살아온 날과 살아갈 날을 사색하게 한다.

게시물 내용
다음글 철학은 어떻게 삶의 무기가 되는가 2019/05/01
현재글 좋은지 나쁜지 누가 아는가 2019/05/01
이전글 크다! 작다! 2019/05/01